유아기의 뼈는 경골화 되기 이전이기 때문에 다양한 기능을 쉽게 습득할 수 있다. 또한 근육이 연약하고 유연해서 성인보다 힘들이지 않고도 자유롭게 다양한 기능을 학습시킬 수 있습니다. 유아 신체활동 발달의 보편적인 특징을 보면, 첫째, 뇌에서 가까운 부분부터 발달하며 둘째, 중심부에서 말초부 분으로 발달하며 셋째, 대근육이 먼저 발달하고 소근육이 나중에 발달하며 넷째, 양방에서 일방으로 발달하며 다섯째, 수평운동에서 수직적인 동작으로 발달합니다. 또한 유아기는 영아기에 비해 신장과 체중의 성장 속도가 점차 완화해지지만 대근육 운동과, 소근육운동 능력이 발달하여 유아의 행동량이 급속하게 중가 하게 됩니다. 유아기에 익힌 기본운동기능의 익숙·숙달 정도가 후기 유아기에 보다 복잡한 운동기능의 학습을 용이하게 한다는 증거를 제시하고 있습니다. 기본 운동기능은 2세경부터 6세 정도까지, 5세 경부터는 스포츠와 게임의 기능을 획득하기 시작합니다. 그러나 이와 같은 기본 운동기능을 제대로 발달시키지 못한 유아는 놀이나 신체활동의 과정에서 부적절한 동작을 나타내게 되고 후기 아동기에 접어들면서 아동 스스로가 동작을 수행하는 데 있어 신체 지각의 한계 및 결점을 인식하게 됩니다. 본래 인간은 움직이면서 자신의 감정을 표현하고 그 결과에 대해서 심리적 안정감을 갖게 됩니다. 인간이 태내기에 행해지는 많은 움직임을 포함하여 태어나서 젖을 빨거나 팔다리를 움직이는 등의 생명유지를 위한 본능적 동작은 인간이 태어나 몸을 일으키고 기어 다니다가 단계적으로 걷거나 뛰게 되는 과정은 영아들에게 성취감을 주며 점점 단계적인 동작을 시도하도록 합니다. 따라서 여러 가지 동작을 자연스럽게 유도하는 신체활동은 유아들의 근본적인 욕구를 충족시켜줄 뿐만 아니라 체계적이고 단계적인 활동을 통해 움직임 조절이 자유로워 지며 정신을 동반한 의지적 활동에서 자신감을 갖게 되고 주어진 환경에 반응하는 방법을 배우게 해 준다고 할 수 있습니다.  신체 움직임 기능의 발달의 효과로는 움직임과 놀이는 모든 신체 발달을 도모한다. 일반적으로 동작 습득의 민감기인 유아기는 뼈가 경골화 되기 전이며 대 근육발달이 활발하게 진행돼 는 시기이므로 기초 운동기능을 습득하는데 이상적인 시기입니다. 유아기의 다양한 동작활동은 유아의 신체적 발달을 촉진시킨다고 할 수 있습니다. 즉, 걷고 달리고, 뛰고 등등을 통해서 성장기에 있는 유아의 신체기능을 충분히 발휘할 수 있고 무엇보다 자신의 신체를 움직여 조절할 수 있는 능력에 자신감을 가지며, 자연스러운 자기표현 능력의 가능성을 획득하도록 하여 자기 확신감과 즐거움의 기회를 제공할 수 있습니다. 언어발달과의 관계에서는 유아가 3~4세가 되면 놀이나 동작활동 과정에서 유아들은 흥미를 갖고 많은 대화를 시도하면서 급속히 언어발달을 가져옵니다. 걷기 기는 유아가 환경을 잘 관찰하고 게 해주기 때문에 환경에 대해 차츰 이해하게 되며 언어 사용이 용이해짐에 따라 새로운 관념을 습득하게 되고 급속하게 인지의 영역을 확장 시계 됩니다. 사회, 정서발달 관련에서는 통제된 경기나 신체활동이 유아에게 자아 존중감을 증가시킬 수 있습니다. 신체활동은 엔돌핀(endorphins)이나 모나민(monamine) 분비에 영향을 주고 이는 바로 유아의 정신적 상태를 변화시킵니다. 유아가 자신의 몸을 자유롭게 움직이고 나아가서 운동능력이 발달 되면 자신의 신체능력에 대해 자신감을 갖게 되고 이 자신감의 발달이 정서 발달이나 사회성 발달에 매우 중요한 기초가 됩니다. 뇌와의 관계로는 근육 발달은 뇌 발달과 연합되어 자발적 운동을 증가시키게 됩니다. 즉, 뇌신경과 근육조직의 발달은 운동기능의 발달에 관계가 있음을 의미하는데요 유아의 건강한 신체는 발달을 촉진하는 매체가 될 수 있기 때문에 반복운동은 시냅스(신경 섬유와 뇌 세포 사이에서 정보전달을 하는 스위치 역할을 함)를 우수한 시 냅스로 바꾸는 구실을 합니다. 한 개의 신경세포는 많은 시냅스를 갖는데 시 냅스가 활성화되면 당연히 대뇌의 회전력이 활성화됩니다. 따라서 대뇌의 발달 시기에 신체활동을 하면 좋은 자극이 대뇌에 주어지므로 신체활동을 하지 않은 유아보다 뇌의 활성화가 왕성해져서 매우 좋은 효과를 얻습니다. 특히 4~5세 유아의 경우는 대뇌와 직접 직결된 신경계가 발달하는 시기로서 신체활동이 뇌 발달에 중요한 영향을 미치게 됩니다. 

인간은 정신적으로나 신체적으로 건강하고 힘차게 계속 발달해 나가고, 자신의 주의력을 스스로 통제하려면 충분한 움직임의 신체활동과 휴식이 동시에 필요하다. 움직임과 휴식은 인간 신체활동에 가장 기본이 되는 것인데요 문제점으로는 현대사회의 유아들은 자연적 환경이 아닌 인공적인 환경에서 신체활동 공 간의 부족, 지적 교육만을 중시하는 사회적 풍토,컴퓨터와 같은 미디어 문화의 발달로 인해 신체활동의 공간과 시간을 잃어버리고 있는 것이 현실이다. 오늘날 문명의 위기가 유아를 자연으로부터 멀어지게 할 뿐 아니라 마음대로 뛰어 놀 수 있는 환경과 자유롭게 신체를 움직이는 기회를 잃어 가고 있다는 점을 지적하였다. 유아들의 하루 일과 중에서 큰 근육을 움직이며 활동하는 동작이 줄어들고 읽기, 쓰기 등 학업준비를 위한 활동, 그리고 컴퓨터나 TV 시청과 같이 앉아서 하는 활동 의 비중이 높아지고 있다. 이로 인해 현대의 유아들은 움직이는 신체활동이 부족하게 되어 건강상의 문제를 야기 할 수 있으며 혼자 하는 놀이 위주의 생활에서 결과적으로 집단의 놀이에서 배울 수 있는 협동심이나 희생정신 등의 사회성이 결여된 아동으로 성장하는 경향이 있다. 이와 같은 현실에서 유아교육이 지향해야 할 점은 ‘유아에게 충분한 신체 활동을 통한 심리적 안정감’을 가져다주는 것이라 할 수 있다. 신체활동은 움직임과 발달심리(정신)를 연결함으로써 운동을 통해서 의지가 형성되고 그 의지가 외부의 움직임을 조절하게 되는 것을 의미한다.그 결과 운동을 통해서 신체와 정신이 조화로운 인격형성이 된다. 몬테소리는 ‘운동은 인간의 마음을 형성하는 것이기 때문에, 마음과 운동은 하나의 사이클로 정신발달의 움직임과 밀접한 관계를 가진다’라고 하였다. 유아기의 움직임은 몸의 기능을 용이하게 하고 그것을 원활하게 할 뿐만 아니라 개인의 인격형성에 있어서도 매우 중요한 역할을 한다고 할 수 있다. 또한,운동의 본질을 살펴보면 인간을 보다 높은 단계로 발달시키는 창조력이 운동과 구체적인 관계가 있는 것으로 해석 될 수 있다. 운동은 지성의 구성을 위한 본질의 요소이다. 무의식의 움직임들은 신체적인 것을 유지하고, 의식적인 움직임으로 인간은 자기 발달을 위한 움직임으로 만들어져야 한다. 자기 몸과 생각이 하나가 되어 자기 의지를 만들어가는 것이 중요하다. 의지의 모든 발달은 움직 임에 의해 설명되어진다. 정신의 목적은 이런 발달을 완전히 소유하는 것이다. 정확히 말하자면 표현을 위한 수단은 생각과 함께 행동되어진다. 그래서 정신(발달심리)은 구체적인 운동(움직임)을 통한 작업으로서 현실화되어진다. 매일매일 일상생활 안에서 운동(움직임)을 통한 지성과 의지발달 또한 그 지성과 의지로 움직임을 조절하면서 정신과 신체가 조화 있는 인격형성을 해나가는 이것이 신체활동이다. 유아기의 지적 발달은 움직임을 통해 이루어지며 지각은 지적발달의 기본으로서 지각발달 과정 중 가장 크 게 영향을 미치는 것은 감각운동 발달이라 할 수 있다. 또한 유아기 신체적 활동 경험은 유아의 신체와 정신발달에 중요한 영향을 미치며 신체의 발달은 모든 발달의 출발점으로서 성격, 정서, 욕구, 인지와 같은 여러 발달 영역의 밑받침이 된다.

+ Recent posts